title

HOME 뉴스와 자료

긴급구호 – 동아프리카, 수 십 년만의 최악의 가믐!

동아프리카 기근 긴급구호 내전의 아픔과 최악의 가믐으로 인해생사의 기로에 놓여있는 소말리아난민들에게 여러분의 따뜻한 손길을 전해주세요!

전화 02-773-7272, 이메일 withyou@unhcr.or.kr

후원하기

  • 긴급구호
  • 사진
  • 동영상

18000명의 소말리아인들을 돕기 위해 외딴 에티오피아 지역으로 파견된 유엔난민기구의 전문가들

첨부파일 : topstory4.jpg

등록일 : 2011-08-26 작성자 : UNHCR 조회 : 15193

18000명의 소말리아인들을 돕기 위해

외딴 에티오피아 지역으로 파견된

유엔난민기구의 전문가들

 

 

 

 

유엔난민기구와 다른 인도주의적 인도기관들은

가능한 한 많은 (나라 안팎의) 소말리아 난민들을 도우려고 애써왔다.

 

 

나이로비, 케냐, 8 23 - 유엔난민기구는 그들의 나라를 떠난 후 절실히 구호를 필요로 하는18000명의 소말리아 난민들이 사는 동쪽 에티오피아의 외딴 지역으로 여러 분야의 전문가들로 구성된 팀을 파견했다.

 

고드(Gode)로 보내진 팀은 건강과 영양, 보호, 현장정리 및 등록에 관한 전문가들로 이루어져 이있다. 그들은 여타 기구와 NGO 및 에티오피아 정부와의 협력 아래 배치되었으며, 이는 고드지역의 난민유입에 대한 대처의 한 부분으로서 이루어졌다.

 

 

그들의 직무는 새로운 난민들을 조사하고 등록하는 것, 그들의 요구를 파악하고 도움을 전달하는 것입니다. 우리는 또한 고드지역에서 남쪽으로 250km 떨어진 돌로아도 내에 있는 난민촌들로 재 이주하고자 하는 난민들의 수송을 도울 것입니다.”  라고 유엔난민기구 대변인 애드리안 에드워드(Adrian Edwards)가 말했다.

 

가뭄과 기근, 그리고 분쟁을 피해 고드에 도착한 난민들의 필요를 충족시키기 위해서 유엔난민기구는 이번 주말까지 2만명을 충분하게 도울 수 있는 구호물품을 공수하려 하고 있다. 이 구호물품은 피난처 물품과 가사제품들을 포함한다. 지역에서 공급받은 3천개의 텐트 또한 이 지역으로 급히 수송되고 있다.

 

우리의 우선순위는 여전히 이렇듯 심각하게 약해진 인구 내의 사람들을 살려야한다는 필요성입니다. 새로운 도착민들이 음식과 물, 그리고 의사의 치료를 받는 것을 확실히 하는 것이 매우 중요합니다.” 에드워드가 덧붙였다. 지역에서 현장에 주둔하는 몇몇의 시민단체들은 물의 공급이나 건강, 영양등의 분야에 제한된 개입을 하고 있다. 유엔난민기구는 필요한 곳에 추가적 지원을 제공할 것이다.

 

에드워드는 또한 유엔난민기구가 여전히 돌로아도 지역에 위치한 고베 난민촌의 꾸준히 높은 사망률에 대해 염려하고 있다고 이야기했다. 사망의 주요 원인은 홍역으로 추정되는 질병이다. 위생상태가 열악한 상황에서 심각한 영양실조가 넓게 퍼져있는 것 또한 문제를 악화시키고 있다.

 

생후 6개월부터 15살까지의 아이들을 대상으로 하는 대규모 예방접종 캠페인이 지난주에 시행되었다. 백신이 효과가 있기까지 10일에서 14일정도가 걸리고 이것이 사망률을 낮추어 줄 것이다. 유니세프와 유엔 난민기구가 멜카디다(Melkadida) 난민촌에서 두 번째 예방접종 캠페인을 함께 마쳤다. 아이들을 위한 소아마비 백신접종과 영양실조에 대한 검사가 동시에 이루어졌다.

 

소말리아 내에서는 남부지역에 있는 수도 모가디슈에서 긴급구호패키지가 분배되고 있다. 이러한 (긴급구호 패키지의) 전달에도 불구하고 1400만명으로 추정되는 많은 국내실향민들이 살고있는 남부/중부 소말리아의 임시 거처는 아직도 많은 도움을 필요로 하고 있는 상황이다.

 

이러한 현재의 필요들을 충족시키기 위해 이번 주말 2만개의 구호물품들이 두바이로부터 모가디슈로 운송된다. 이 물품들은 남부 소말리아 전역으로 배분될 것이다. 6월과 7월에만 소말리아 내에서 유엔난민기구가 실시한 구호물품 분배량은 3배로 뛰었다. 이는 18만명을 웃도는 사람들에게 분배되었다.

 

한편 케냐에서는 유엔난민기구가 다답 난민촌을 이루는 세개의 캠프 (이포, 다가할리, 하가다라)의 변두리 지역에 사는 난민들을 계속해서 재 이주시키고 있다. 난민들은 버스를 통해 새로운 지역으로 이동하게 된다. 월요일 현재 18000명을 웃도는 난민들이 이포3 지역으로 옮겨갔다. 이포2지역으로의 난민 재 이주는 8 18일에 시작되었고 지금까지도 계속되고 있다. 지금까지 3800명의 난민들이 이 지역으로 이주되었다.

 

지난 금요일 유엔난민기구는 또한 하가다라 난민촌의 변두리지역으로부터 난민들을 캄비우스 지역으로 이주시켰다. “우리는 어제까지 이 지역으로 1,100명의 사람들을 이주시켰습니다. 이 지역은 120000명을 수용할 수 있습니다.” 대변인 에드워드가 말했다. 세 개의 다답난민촌들은 어림잡아 44만명의 난민들을 수용하고 있다. 평균적으로 매일 1200명의 소말리아 난민들이 이 곳에 도착한다.
 

목록


QUICK MENU

  • 후원하기
  • 나의후원
  • 후원인증
  • 문의하기
  • 갤러리
  • 새소식

top